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모든 것은 기본에서 시작한다'…손흥민 父 손웅정 에세이 출간

송고시간2021-10-06 17:40

댓글

전 축구선수·지도자·아버지로서 삶에 대한 신념과 철학 담아

손흥민의 아버지인 손웅정 감독의 에세이.
손흥민의 아버지인 손웅정 감독의 에세이.

[수오서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축구 국가대표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의 아버지인 손웅정(59) 손축구아카데미 감독이 자신의 삶과 철학을 책으로 엮어 내놨다.

전 축구 선수, 지도자, 그리고 손흥민의 아버지이자 스승인 손 감독은 자기 삶의 키워드인 기본, 본질, 성실, 겸손, 감사 등을 담은 에세이 '모든 것은 기본에서 시작한다'(수오서재)를 펴냈다.

"나의 축구는 온전히 아버지의 작품이다"라고 말하는 손흥민이 세계적인 선수로 발돋움하면서 어린 시절부터 그를 지도한 손 감독의 교육 철학이 주목받고 있다.

손 감독은 '삶의 본질'에 초점을 맞춘다.

'겸손하라. 네게 주어진 모든 것들은 다 너의 것이 아니다', '감사하라. 세상은 감사하는 자의 것이다', '삶을 멀리 봐라. 욕심을 버리고 마음을 비워라' 등이 손 감독이 강조하는 메시지다.

손흥민(오른쪽)과 손웅정 감독.
손흥민(오른쪽)과 손웅정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손 감독은 축구 기술을 가르치는 데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선수로, 사람으로 길러야 한다고 믿는다.

이 책에는 어린 시절 가난도 막을 수 없던 축구에 대한 의지, 축구를 잘하고 싶은 마음에 자신을 스스로 담금질한 시간들, 프로선수 시절과 은퇴 후 녹록하지 않던 시절 이야기, 아들에게 축구를 가르치며 연구하고 개발한 훈련법들, 손흥민과 함께 독일과 영국에서 생활하며 쌓아온 생각들, 다가올 미래에 대한 고찰 등 '축구가 인생의 지침서였다'는 손 감독의 삶의 궤적이 고스란히 담겼다.

손흥민은 "이 책을 읽으며 나도 미처 몰랐던 아버지의 지난 세월을 알 수 있었고, 아버지가 늘 강조하신 생각들을 다시 마음속에 새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책은 15일 정식 출간되며 이에 앞서 6일부터 온라인 서점을 통해 예약판매를 시작했다.

hosu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