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백신 접종 후 머리카락이 우수수 빠져요" 청와대 국민청원

송고시간2021-10-07 09:48

댓글

세종 거주 50대 모더나 2차 접종 이후 탈모 심각

백신 접종 후 심각한 탈모증세를 겪고 있는 김모씨
백신 접종 후 심각한 탈모증세를 겪고 있는 김모씨

(세종=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세종시에 사는 김모(53) 씨가 모더나 백신 2차 접종 후 심각한 탈모 증세를 겪고 있다. 2021.10.7

(세종=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머리에 손을 대기 힘든 정돕니다. 조금만 만져도 머리카락이 우수수 빠집니다."

세종시에 거주하는 김모(53) 씨는 모더나 백신 2차 접종 이후 심각한 탈모 증세를 겪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씨는 8월 19일 모더나 1차 접종에 이어 지난달 30일 모더나 백신으로 2차 접종을 마쳤다.

그는 "2차 접종 당일 저녁부터 약간의 발열과 무기력증을 겪었으며, 다음날부터 베개에 머리카락이 많이 묻어나와 세면실에서 머리를 매만지니 머리카락이 그냥 우수수 떨어져나왔다"고 상황을 전했다.

김씨는 "이후로 살짝만 만져도 머리카락이 떨어져 나와 버리는 바람에 제 머리는 처참한 모양이 됐다"며 "발열과 무기력증으로 안정을 위해 휴가를 내고 집에서 쉬었는데 머리카락이 조금만 만져도 빠지는 바람에 머리를 긁기도 두려웠다"고 밝혔다.

그는 상태가 악화하자 백신을 접종한 병원을 찾아 후유증을 알리고 진료의뢰서를 발급받아 대학병원 감염내과에서 진료를 시작했다.

하지만 자고 나면 베개에 빠진 머리카락이 수북이 쌓일 정도로 상태가 하루하루 나빠져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힘든 날을 보내고 있다고 고통을 호소했다.

김씨의 아내는 남편의 증세가 나아지지 않자 '모더나 백신 후유증 탈모가 심각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청와대 국민청원을 올렸다.

청원 글에서 김씨의 아내는 "남편은 하루가 다르게 탈모 증상이 심각해지는 상황을 걱정하고 있습니다. 저 또한 흉측한 머리모양이 된 남편이 직장생활을 어떻게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됩니다"라고 괴로운 심정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인해 백신 접종을 할 수밖에 없는 상황은 이해할 수 있으나, 의무적으로 백신을 맞아야 한다는 분위기 속에서 심각한 후유증이나 장애를 동반한 사례에 대해서는 국가가 빠르게 대응해 주십시오"라고 호소했다.

min365@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