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 공사장서 50대 근로자 추락사…안전수칙 준수 조사

송고시간2021-10-12 22:08

댓글
공사장 사고(PG)
공사장 사고(PG)

[제작 이태호] 일러스트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기자 = 인천 한 공사장에서 50대 근로자가 작업 중 15m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

12일 인천경찰청 광역수사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10분께 인천시 미추홀구 학익동 한 4층짜리 상가 공사장에서 A(50)씨가 작업을 하다가 15m 아래 지상으로 떨어졌다.

이 사고로 A씨가 머리 등을 크게 다쳐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숨졌다.

일용직 근로자인 A씨는 철골 구조물로 된 건물 상층부 중앙에 유리를 부착하는 작업을 하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의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현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추락 방지를 위한 시설물 설치 여부 등을 확인하고 있다"며 "전반적인 안전 수칙이 제대로 지켜졌는지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goodluc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