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95세 영국 여왕, 주요 공식행사에서 처음 지팡이 짚어

송고시간2021-10-13 00:19

댓글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엘리자베스 2세 여왕

(런던 AP/풀=연합뉴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12일(현지시간) 지팡이를 짚고 웨스트민스터 사원에 들어가고 있다.2021.10.13. photo@yna.co.kr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95세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주요 공식 행사에 처음으로 지팡이를 짚고 등장했다.

더 타임스 등 영국 언론은 12일(현지시간) 여왕이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열린 재향군인회 100주년 기념 예배에 참석하면서 검은색 지팡이를 짚었다고 보도했다.

여왕은 차에서 내려서 자리로 갈 때 지팡이를 짚었다.

이는 여왕이 2004년 1월 무릎 수술 후에 사용한 지팡이로, 여왕은 그 이후엔 지팡이를 짚은 모습이 사진에 찍힌 적은 없다고 더 타임스는 전했다.

왕실에선 지팡이 사용에 관해 별다른 설명은 하지 않았다.

텔레그래프지는 여왕이 지팡이에 크게 무게를 싣지는 않는 것 같았으며, 특별히 건강 이유가 있어서가 아니라 편의를 위해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런던 로이터/풀=연합뉴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12일(현지시간) 지팡이를 짚고 웨스트민스터 사원에 들어가고 있다.2021.10.13. photo@yna.co.kr

mercie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