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지스트 연구팀 "뇌성마비 치료에 재활승마 효과 입증"

송고시간2021-10-14 09:54

댓글
뇌성마비치료와 재활승마 관계그림
뇌성마비치료와 재활승마 관계그림

[지스트제공.재배포 및 DB금지]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지스트(광주과학기술원) 기계공학부 허필원 교수 연구팀은 미국 텍사스 A&M 주립대학교 연구팀과 함께 뇌성마비 치료에 재활승마가 효과 있다는 것을 입증했다고 14일 밝혔다.

연구팀은 뇌성마비 환자들에게 각각 8차례의 승마 재활치료를 했고, 그 결과 뇌성마비 환자들의 보행 및 균형 능력이 향상됐음을 확인했다.

이를 위해 연구팀은 '승마 재활은 뇌성마비 환자들의 보행 및 균형 능력을 향상한다', '승마 재활은 환자와 동물(말) 간의 상호작용을 향상한다', '승마 재활로 인한 환자와 동물(말) 간의 상호작용은 보행 및 균형 능력과 상관관계가 있다'를 기본 가설로 세웠다.

연구팀은 뇌성마비 유아들 대부분은 근긴장성(Spastic)으로, 비정상적인 근육의 긴장도로 인해 자세가 부자연스럽고, 보행 및 균형 등과 같은 기본적인 활동에도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재활승마가 효과가 있다는 것을 파악했다.

우리나라 뇌성마비 환자의 유병률은 소아 1천명당 3명꼴로 발생할 만큼 유병률이 높은 질병입니다.

완치는 거의 불가능하나, 재활치료와 사교적 상호관계 등을 통해서 운동기능을 향상할 수 있다.

허필원 교수는 "본 연구 성과는 사람과 동물(말) 간 물리적 상호작용과 나아가 감성적 공감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뇌성마비 승마 재활프로그램 및 관련 기술 개발의 가능성을 확인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면서 "향후 뇌성마비 재활의 효율성을 극대화해 뇌성마비 환자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shch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