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홍준표 "김종인·진중권 비난하는 걸 보니 내가 유리"

송고시간2021-10-16 15:02

댓글

'술 먹고 시비거는 할아버지' 지적에 "당내 토론은 부드럽게"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은 16일 "김종인, 진중권 두 분이 요즘 부쩍 나를 비난하고 언론에 나서는 것을 보니 이번 경선은 내가 유리한 국면으로 전개되는 모양"이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내가 후보가 되면 이번 대선에서 자신들의 역할이 없어질지도 모르니까"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나 염려하지 마십시오"라며 "홍준표는 모두 안고 가는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홍 의원은 다른 글에서 "당내 토론은 가능하면 부드럽게 하고 본선 토론 때는 매섭게 추궁하는 그런 후보로 국민들에게 다가갈 것"이라며 "어제 토론은 그런 기조의 출발"이라고도 했다.

앞서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전날 페이스북을 통해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의 토론에서 도덕성 논란을 부각한 홍 의원을 향해 "술 먹고 행인에게 시비 거는 할아버지 같다"고 비판한 것에 대한 반응으로 보인다.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도 전날 라디오에서 홍 의원의 상승세에 대해 "앞으로 치고 올라가기는 힘들다고 본다"고 말했다.

미소 짓는 홍준표
미소 짓는 홍준표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국민의힘 홍준표 대선 경선 후보가 16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국민의힘 경기도당에서 열린 수원 지역 당원 간담회에서 미소를 짓고 있다. 2021.10.16 xanadu@yna.co.kr

hanj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