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우주정거장 건설 2번째 유인우주선에 중국인 열광

송고시간2021-10-17 15:11

댓글

'선저우 13호' 비행사들 핵심모듈 이어 화물우주선 진입

우주정거장 핵심모듈 '톈허'에 진입한 중국 우주비행사들
우주정거장 핵심모듈 '톈허'에 진입한 중국 우주비행사들

(베이징 신화=연합뉴스) 중국의 유인우주선 '선저우 13호' 승무원 3명이 우주정거장 핵심 모듈인 '톈허'에 진입한 후 손을 흔드는 모습으로, 16일 베이징 우주통제센터(BACC) 내 스크린에 비친 영상을 캡처한 사진이다. 선장 자이즈강(가운데), 왕야핑(오른쪽), 예광푸 등 우주비행사 3명이 탑승한 선저우 13호는 이날 새벽 '창정(長征)-2F 야오(遼)-13호' 로켓에 실려 우주로 발사된 후 톈허와 성공적으로 도킹했다. leekm@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인들이 자국의 독자 우주정거장 건설을 위한 2번째 유인 우주선 발사 성공에 열광하고 있다.

우주정거장 톈궁(天宮) 건설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선저우 13호는 지난 16일 오전 0시 23분(현지시간) 중국 서북부 간쑤(甘肅)성의 주취안(酒泉) 위성발사센터에서 창정(長征)-2F 운반 로켓에 실려 발사돼 6시간 반만에 우주정거장 핵심 모듈인 톈허(天和)와 성공적으로 도킹했다.

현재 톈허를 중심으로 선저우 13호와 화물우주선인 톈저우(天舟) 2호와 3호가 결합해 있는 상태다.

주요 매체들은 발사와 도킹 과정을 온라인으로 생중계했다.

누리꾼들은 전날 이른 아침부터 선저우 13호의 우주비행사 3명이 핵심 모듈로 진입하는 것을 지켜봤다.

우주정거장과 도킹 성공한 중국 유인우주선 '선저우 13호'
우주정거장과 도킹 성공한 중국 유인우주선 '선저우 13호'

(베이징 신화=연합뉴스) 중국의 유인 우주선 '선저우(神舟) 13호'가 우주정거장 핵심모듈인 '톈허'(天和)에 성공적으로 도킹한 모습으로, 16일 베이징 우주통제센터(BACC) 내 스크린에 비친 영상을 캡처한 사진이다. 중국의 독자 우주정거장인 '톈궁'(天宮) 건설 프로젝트를 지원할 선저우 13호는 이날 새벽 '창정(長征)-2F 야오(遼)-13호' 로켓에 실려 우주로 발사됐다.

중국의 여성 우주인으로는 처음으로 우주정거장에 들어간 왕야핑(王亞平)은 묶은 머리카락이 위로 치솟아 큰 관심을 받았다. 일부 누리꾼은 "우주에서 가장 쿨한 헤어스타일"이라고 평했다.

왕야핑은 서로 단결하고 협조해 각종 임무를 원만히 완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 글로벌타임스는 많은 누리꾼이 애국심과 중국의 우주 탐사에 대한 자부심을 표시했다고 전했다.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微博)에서 '#선저우13호#'라는 해시태그는 조회 수가 11억건을 넘어섰다.

선저우 13호 우주인들은 17일 오전에는 톈저우 3호로 들어갔으며 톈저우 2호에도 진입한다고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화물우주선 안에 있는 각종 물품을 핵심 모듈로 옮기기 위해서다.

선저우 13호의 우주 비행사들은 중국의 우주 임무 사상 가장 긴 6개월간 우주에 머무를 예정이다.

y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