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빌 게이츠 딸 제니퍼, 이집트계 프로 승마 선수와 결혼

송고시간2021-10-18 07:58

댓글
결혼한 제니퍼 게이츠(왼쪽)와 나옐 나사르
결혼한 제니퍼 게이츠(왼쪽)와 나옐 나사르

[제니퍼 게이츠 페이스북 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와 전 아내 멀린다 프렌치 게이츠의 장녀가 16일(현지시간) 결혼식을 올렸다.

뉴욕포스트와 피플은 제니퍼 게이츠(25)가 이날 미국 뉴욕주 웨스트체스터카운티의 말 목장에서 신랑 나옐 나사르(30)와 성대한 결혼식을 치렀다고 보도했다.

둘은 전날인 15일 밤에는 이슬람 방식으로 결혼식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나사르는 이집트계 미국인인 프로 승마 선수로, 올해 도쿄올림픽에 출전하기도 했다. 제니퍼 역시 한때 승마 선수로 활동했으며 둘은 지난해 1월 약혼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제니퍼는 이날 유명 디자이너 베라 왕이 맞춤 제작한 신부복을 입고 예식장에 나타났다. 예식장에선 빌과 멀린다가 신부와 함께 입장했다.

이날 결혼식을 축하하러 온 수백 명의 하객 중에는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 시장의 딸이자 승마팀 '뉴욕 엠파이어'의 단장 조지나 블룸버그도 있었다.

이날 결혼식이 열린 말 목장은 제니퍼 소유로 가격이 1천600만 달러(약 189억 원)에 달한다고 신문은 전했다.

결혼식은 최근에 목장 내에 건축된 건물로, 지붕과 벽이 모두 유리창으로 덮인 원형 식물정원 형태의 건물에서 치러졌다.

결혼식 뒤 피로연에서는 영국의 인기 록 밴드 콜드플레이와 포크 가수 해리 허드슨이 공연했다.

sisyph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