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수원, 본사 지붕태양광 준공…자체 태양광 60㎿ 달성

송고시간2021-10-19 17:40

댓글
지붕태양광 설치가 완료된 한국수력원자력 경주 본사 사옥 전경
지붕태양광 설치가 완료된 한국수력원자력 경주 본사 사옥 전경

[한국수력원자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은 경북 경주 본사 사옥 지붕을 활용한 1.3㎿급 지붕태양광발전소를 준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착공한 지붕태양광발전소는 한수원 사옥 지붕 면적의 70%를 건물일체형태양광설비(BIPV)로 건설한 것으로, 지붕의 건축마감 곡선을 그대로 살린 것이 특징이다.

특히 본사의 빛누리관과 화랑관은 지붕 전체 면적을 태양광발전소로 지었다. 이는 국내에서 찾아보기 힘든 사례라는 게 한수원의 설명이다.

이번 지붕태양광발전소 준공으로 한수원은 한빛솔라 1.25㎿ 육상태양광발전소를 비롯해 원전 부지, 수력·양수발전소의 댐 수면 등 유휴부지를 활용한 총 설비용량 60㎿의 자체 태양광발전소를 보유하게 됐다.

이는 국내 공기업 중 최대 규모다. 한수원은 2025년까지 자체 태양광발전소를 100㎿ 규모로 늘린다는 계획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앞으로도 환경 훼손이 없고 사회적 비용이 발생하지 않는 곳에 태양광·풍력 등 신재생발전소 건설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며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2034년까지 신재생설비 12GW를 확보하고 청정수소 생산·발전량 국내 1위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br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