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올바이오 "자가면역질환약, 中서 갑상선 안병증 임상2상 개시"

송고시간2021-10-20 08:57

댓글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한올바이오파마[009420]는 중국에서 자가면역질환치료제 신약 후보물질 'HL161'의 갑상선 안병증 치료 효과를 확인하는 임상 2상 시험을 개시해 첫 환자에 투여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회사에 따르면 HL161은 자가면역질환 환자들에게 과도하게 활성화되는 자가항체를 감소시키도록 개발된 의약품이다. 환자가 스스로 투여할 수 있는 피하주사 제형으로 개발됐다.

중국에서 갑상선 안병증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이번 임상은 한올바이오파마의 파트너사 하버바이오메드가 맡는다.

하버바이오메드는 2017년 한올바이오파마와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해 중국 지역에서 HL161의 개발 권리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이 후보물질로 중증 근무력증, 시신경 척수염, 혈소판 감소증, 갑상선 안병증 등 네 가지 자가면역질환의 임상을 진행 중이다. 지난달에는 중국의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으로부터 같은 후보물질로 만성 염증성 다발신경병증 치료 효과를 확인하는 임상 계획도 승인받아 개발 범위를 확대하고 있다.

갑상선 안병증은 갑상선 질환과 연관되어 발생하는 자가면역성 안질환이다. 눈 주변 지방조직의 손상, 염증 등과 함께 안구 돌출, 눈꺼풀 부종, 복시 등이 나타날 수 있다.

[한올바이오파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올바이오파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and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