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렌터카 무면허 사고 연평균 13.9% 증가…20세 이하가 39%

송고시간2021-10-20 16:53

댓글

렌터카 음주운전 사고도 연평균 5.6% 늘어

렌터카 무면허 사고 연평균 13.9% 증가…20세 이하가 39% (CG)
렌터카 무면허 사고 연평균 13.9% 증가…20세 이하가 39%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무면허 운전으로 인한 렌터카 교통사고가 최근 5년간 연평균 13.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렌터카 무면허 교통사고 10건 중 3∼4건은 운전자가 20세 이하였다.

20일 한국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지난해 렌터카 무면허 교통사고는 총 399건으로 집계됐다.

연도별로는 2016년 237건, 2017년 353건, 2018년 366건, 2019년 375건, 2020년 399건을 기록해 연평균 13.9%씩 늘었다.

최근 5년간(2016∼2020년) 렌터카 무면허 교통사고 운전자를 연령별로 구분하면 20세 이하가 677건으로 전체의 39.1%를 차지했다. 이어 21∼30세 447건(25.8%), 31∼40세 240건(13.9%), 41∼50세 209건(12.1%), 51∼60세 131건(7.6%) 등의 순이었다.

최근 5년간 연령별 렌터카 무면허 교통사고 발생현황
최근 5년간 연령별 렌터카 무면허 교통사고 발생현황

[교통안전공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5년간 렌터카 무면허 교통사고에 따른 사망자 수는 총 23명으로, 역시 20세 이하(56.5%)가 가장 많았다.

지난해 렌터카 음주운전 교통사고는 총 1천228건이 발생했으며, 최근 5년간은 연평균 5.6%씩 증가했다.

이 기간 렌터카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 수는 총 83명으로 연평균 11.4%씩 늘었다.

연령별로는 21∼30세 운전자의 사고 비율이 32.2%, 사망자 비율이 53.0%로 가장 심각했다.

공단 관계자는 "렌터카 무면허 운전을 예방하기 위해 최근 제3자 운전금지 및 처벌을 강화하도록 법령이 개정됐다"며 "대여자와 대여사업자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최근 5년간 연령별 렌터카 음주운전 교통사고 발생현황
최근 5년간 연령별 렌터카 음주운전 교통사고 발생현황

[교통안전공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br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