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컬링 '팀 킴', 러시아·캐나다 꺾고 그랜드슬램 마스터즈 2연승

송고시간2021-10-21 08:22

댓글
여자컬링 국가대표팀 '팀 킴'
여자컬링 국가대표팀 '팀 킴'

[대한컬링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여자컬링 국가대표 '팀 킴'(강릉시청)이 '별들의 전쟁'으로 불리는 그랜드슬램 컬링 마스터즈에서 쾌조의 2연승을 달렸다.

팀 킴은 21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오크빌에서 열린 그랜드슬램 컬링 마스터즈 2차전에서 캐나다의 '팀 케리 에이나르슨'을 5-3으로 꺾었다.

19일 열린 1차전에서 러시아의 '팀 알리나 코발레바'에 4-3으로 승리한 팀 킴은 캐나다까지 제압하며 대회 우승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팀 킴은 2엔드에서 1점을 올리며 기선을 제압했지만, 곧바로 캐나다가 3엔드에서 2점을 올려 승부를 뒤집었다.

4엔드에서 팀 킴이 2득점에 성공해 재역전했지만 6엔드에 1점을 내줘 동점이 됐다.

그러나 팀 킴은 7엔드에서 1점을 올려 4-3을 만든 뒤 8엔드에서도 1점을 스틸(선공 팀이 득점)해 승부를 결정지었다.

2연승을 거두며 A로드를 유지한 팀 킴은 22일 오전 4시 스위스의 '팀 티린조니'와 3차전을 치른다.

대회는 16개 참가국이 A로드에서 맞대결을 펼쳐 패할 경우 B로드로 강등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B로드에서 패하면 C로드로 강등되고, C로드에서도 패하면 최종 탈락한다. 이후 8개팀이 남으면 토너먼트 방식으로 경기를 치른다.

hy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