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선호 전 연인, 신상유포·신변위협 피해…"법적 대응"

송고시간2021-10-21 09:53

댓글

법률대리인 "억측과 명예훼손 자제해달라"

김선호
김선호

[tv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배우 김선호의 낙태 종용 의혹을 폭로한 전 연인 A씨 측이 2차 피해에 대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A씨의 법률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최선은 "악의적인 내용의 보도·게시글·댓글에 대해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21일 밝혔다.

A씨 측은 "A씨는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로 극심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현재 온라인 공간과 일부 언론을 중심으로 A씨의 신상이 무분별하게 공개되면서 허위사실에 기초한 비난뿐 아니라 신변 위협까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A씨가 추가 피해를 보지 않도록 도를 넘는 억측과 명예훼손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요청드린다"고 당부했다.

A씨는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K 배우'로부터 임신 중절을 회유 받았으며 아이를 지운 뒤 이별을 통보받았다고 폭로했다.

이어 20일에는 김선호로부터 사과를 받았다며 "더는 사실과 다른 내용이 알려지거나 저나 그분의 이야기가 확대 재생산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같은 날 김선호도 입장을 내고 "제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그분께 상처를 줬다"며 사과했다. 하지만 출연 중이던 KBS의 간판 예능 '1박 2일'에서 하차했고 차기작으로 예정된 영화 3편의 출연도 무산됐다.

stop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