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북방경제도시협의회, 북극항로 시대 물류 협력 논의

송고시간2021-10-21 17:30

댓글

부산·교토 등 4개국 13개 지자체 온·오프라인 회의

부산시청
부산시청

[촬영 조정호]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동북아 지방정부가 참여하는 북방경제도시협의회 제3차 총회가 21일 온·오프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총회에서 부산시, 경남도, 지린성, 헤이룽장성, 연해주, 교토부는 '새로운 정세 변화 속 상호협력 추진 방향'을 주제로 기조 발표를 했다.

부산연구원, 부산항만공사,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연해주 투자청, 중국 수이펀허시, 훈춘시, 동북아연구원, 일본 마이즈루시, 마이즈루항진흥회 등이 '북극항로 시대 물류 활성화를 위한 협력 방안'을 주제로 발표와 토론을 했다.

참석자들은 동북아 비즈니스 플랫폼과 관련한 협력 프로젝트를 발굴하는 방안도 모색했다.

부산시, 경상도, 부산연구원 등 국내 기관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북방경제 협력 다변화를 위한 방안 모색'을 주제로 토론을 했다.

북방경제도시협의회는 동북아 지방정부 간 물류 촉진과 경제협력을 통해 협력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2017년 부산시 주도로 출범했다.

올해 총회에는 부산시, 중국 지린성, 일본 교토부, 러시아 연해주 등 4개국 13개 지방자치단체와 10개 관련 기관·기업이 참여했다.

cc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