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 남동산단, '산업·문화 공존' 탈바꿈 박차

송고시간2021-10-22 12:00

댓글
인천 산단 산업문화공간 3대 목표
인천 산단 산업문화공간 3대 목표

[인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 남동국가산업단지가 노후 산단의 이미지를 벗고 산업과 문화가 공존하는 공간으로 탈바꿈한다.

인천시는 22일 시청에서 '산단 산업문화공간 대개조' 실행계획 중간보고회를 열고 사업추진 전략과 세부 사업계획 방향을 논의했다.

우선 '낮에는 비즈니스 공간, 밤에는 산업문화 공간으로'라는 비전 아래 휴식·쇼핑·체험공간을 설정하고, 각 대상지를 연결해 중심축을 완성하는 전략을 세웠다.

3개 축 5개 구역 중 브랜드문화 체험존에는 남동산단에 밀집한 화장품 기업들을 연결해 쇼핑뿐 아니라 제품 제조 과정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하기로 했다.

또 복합문화 체험존은 디제잉·영화 상영 등 청년들을 위한 이벤트를 열 수 있도록 특색 있는 야간 경관을 가미해 논현포대근린공원에 만들고, 창업·교육 체험존은 인천상공회의소·인천디자인센터 등에 조성할 계획이다.

이밖에 남동산단 강세 업종인 가구 기업들을 중심으로 가구 쇼핑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소비문화 체험존으로 꾸미고, 승기천을 활용한 생태문화 체험존도 설정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이 사업이 마무리되면 청년 취업 기피 현상과 경쟁력 약화에 시달리는 노후 산단이 문화와 함께 하는 독창적인 장소로 거듭나 지역경제의 혁신 성장기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iny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