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4자 대결…이재명 34%-윤석열 31%, 이재명 33%-홍준표 30%"

송고시간2021-10-22 11:40

댓글

한국갤럽 조사…호감도에선 李 32% 洪 31% 尹 28% 순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4자 가상 대결에서 오차범위 내에서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홍준표 후보에 각각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2일 나왔다.

여론조사 업체 한국갤럽이 지난 19∼21일 전국 18세 이상 1천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4자 구도에서 이재명 후보는 34%의 지지율로 국민의힘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31%)에 3%포인트 우위를 보였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9%,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는 7%의 지지를 각각 받았다.

국민의힘 후보를 홍준표 의원으로 설정한 4자 가상 대결에서는 이재명 후보가 33%, 홍 의원은 30%를 각각 기록했다. 안철수 대표는 10%, 심상정 후보는 8% 였다.

갤럽이 4자 가상대결로 대선 여론조사를 진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갤럽이 차기 대선 후보 혹은 출마가 유력한 정치인 5명에 대한 호감도를 물은 조사에서는 이재명 후보에 대한 호감도가 32%로 가장 높았고, 홍준표 의원이 31%, 윤석열 전 총장이 28%로 뒤를 이었다. 심상정 후보는 24%, 안철수 대표는 19% 였다.

이번 조사는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gogog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