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직 유명 카레이서, 지인의 7세 아들 폭행 혐의 피소

송고시간2021-10-22 15:29

댓글

(용인=연합뉴스) 김솔 기자 = 전직 유명 카레이서가 지인의 7세 아들을 폭행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남자 아동 학대·폭행 (PG)
남자 아동 학대·폭행 (PG)

[제작 정연주, 최자윤] 일러스트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는 A씨가 자신의 아들 B(7)군을 폭행한 혐의로 C(47)씨를 최근 고소해 수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A씨가 낸 고소장에 따르면 C씨는 지난 16일 오후 6시 40분께 용인시 수지구의 한 음식점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A씨와 술을 마신 뒤 밖으로 나와 B군의 멱살을 잡고 바닥에 내동댕이치는 등 폭행했다.

B군은 폭행으로 인해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C씨는 1992년부터 2003년까지 카레이서로 활약하며 각종 대회에서 20차례 이상 입상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안이라 자세한 내용은 알려줄 수 없다"며 "A씨 등을 상대로 구체적인 경위를 파악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so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