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국서 사파리투어 관람객 호랑이에게 달려가 "어흥∼"

송고시간2021-10-25 13:32

댓글
[바이두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바이두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베이징=연합뉴스) 한종구 특파원 = 중국 베이징의 야생동물원에서 사파리 투어 중 한 관람객이 갑자기 차에서 내려 호랑이에게 달려가는 아찔한 상황이 연출됐다.

25일 환구망(環球網) 등 중국 매체에 따르면 23일 오후 베이징 야생동물원에서 사파리 투어를 하던 장모(56) 씨가 갑자기 차에서 뛰어 내리더니 직원의 저지를 뿌리치고 호랑이를 향해 달려갔다.

그는 호랑이가 모여 있는 곳으로 다가간 뒤 땅에 엎드려 호랑이 울음소리를 흉내 냈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장 씨 앞에는 백호랑이 11마리가 있었다.

호랑이는 장 씨를 바라보거나 주변을 어슬렁거렸지만, 다행히 공격적인 행동은 하지 않았다.

장 씨의 돌발행동에 깜짝 놀란 현장 직원이 호랑이에게 먹이를 던져주며 주의를 분산시켰고, 추가로 투입된 다른 동물원 관계자들이 호랑이를 전시장 밖으로 몰아낸 뒤 그를 안전하게 구조했다.

장 씨는 다치지 않았다고 신문은 전했다.

동물원 측은 장씨를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공공장소 질서를 훼손한 혐의로 그를 형사 구류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jkh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