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의용, 오늘 러시아로 출국…내일 한러 외교장관회담

송고시간2021-10-26 06:00

댓글

양국 외교장관 같은 해 상호방문 14년만…한반도 메시지 주목

러시아로 출국하는 정의용 외교부 장관
러시아로 출국하는 정의용 외교부 장관

(영종도=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한러 외교장관회담 참석차 러시아를 방문하는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26일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2021.10.26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26일 러시아로 출국해 27일(현지시간)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교장관과 회담한다.

정 장관과 라브로프 장관은 모스크바에서 열리는 한러 외교장관 회담을 통해 양국 관계와 한반도 문제, 실질협력 증진 방안, 지역·국제 현안 등을 포괄적으로 협의할 예정이다.

한반도 대화 프로세스 재개를 위한 관련국들의 연쇄 협의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한러 외교수장이 어떤 메시지를 낼지 관심이 쏠린다.

러시아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이면서 북한과 긴밀하게 소통하는 지위를 이용해 한반도 관련 사안에 적극적 역할을 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왔다.

양 장관은 외교장관회담 이후 공식 오찬 등을 갖고 당일 오후에는 '한·러 상호교류의 해' 폐막식에도 공동으로 참석한다.

1990년 9월 30일 수교한 양국은 수교 30주년인 지난해를 상호 교류의 해로 선포하고 다양한 문화행사를 진행하려고 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제대로 치르지 못해 올해까지 연장했다.

폐막식에서는 두 장관의 축사와 양국 공연 단체들의 문화 공연이 진행된다.

개막식은 올해 3월 라브로프 장관이 방한했을 때 개최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최근 "같은 해에 양국 외교장관이 상호방문하는 것은 2007년 이래 14년만"이라며 "그만큼 한·러 우호협력 관계가 잘 발전함을 보여주는 징표"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kimhyo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