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퀴어축제조직위, '사단법인 설립 불허' 서울시에 행정심판 청구

송고시간2021-10-26 16:41

댓글
[서울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서울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는 26일 서울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사단법인 설립 신청을 불허한 서울시에 행정심판을 청구한다고 밝혔다.

조직위에 따르면 서울시는 지난 8월 '사회적 갈등 등으로 공익을 저해할 요소가 있다'는 이유로 조직위의 비영리 사단법인 설립 신청을 불허한다는 공문을 보냈고, 9월에는 이전 공문의 일부 표현이 잘못됐다며 다시 한번 정정 통보 공문을 발송했다.

조직위는 "서울시는 일부 언론의 기사를 검색해 잘못된 내용을 공문에 불허가 사유로 나열한 뒤 사실이 아님이 논란이 되자 오기라고 주장하며 부랴부랴 사유를 바꿨다"면서 "하지만 이전과 다를 바 없이 혐오세력의 되풀이하는 주장을 옮긴 것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이번 행정심판 청구는 성 소수자를 향하는 차별적 행정에 대한 대응의 시작"이라며 "차별금지법이 이번 원내 국회에 제정될 수 있도록 함께 연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nor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