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천 공장서 암모니아 누출…6시간만에 수습

송고시간2021-10-27 09:06

댓글
암모니아 누출된 부천 공장
암모니아 누출된 부천 공장

[부천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경기 부천 한 암모니아 제조·충전 공장에서 암모니아가 누출돼 소방당국이 6시간가량 희석 작업을 벌였다.

27일 부천소방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10분께 부천시 도당동 한 암모니아 제조·충전 공장에서 암모니아가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공장 근로자들이 긴급히 대피하면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장비 21대와 소방인력 54명을 투입해 암모니아 희석 작업을 벌였으며 사고 발생 6시간여만인 오후 11시 10분께 작업을 마쳤다. 이어 암모니아가 누출된 50㎏ 용기 18개를 모두 수거한 뒤 남아있는 암모니아를 회수했다.

해당 용기는 전날 트럭에 실려 이동하다가 트럭이 타지역에서 사고로 불이 나면서 임시로 이 공장에 옮겨진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은 누출된 암모니아의 양과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트럭 사고 과정에서 해당 용기가 파손됐을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tomato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