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삼척에 이차전지 화재 안정성 검증센터 건립…내년 8월 완공

송고시간2021-10-27 10:59

댓글

698억원 들여 최대 규모 화재 열량측정 장치 등 첨단설비 구축

이차전지 화재 안정성 검증센터 조감도
이차전지 화재 안정성 검증센터 조감도

[삼척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삼척=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 삼척에 들어서는 이차전지(ESS) 화재 안전성 검증센터 건립공사가 27일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ESS 화재 안정성 검증센터는 삼척시 소방방재산업 연구단지 내에 국비 288억원 등 총사업비 698억원을 들여 부지 면적 1만5천531㎡, 건물 총넓이 6천㎡ 규모로 건립한다.

2022년 8월 완공예정으로 세계 최대 규모의 화재 열량측정 장치(30MW)와 대형소화 성능시험 장치 등 첨단설비를 갖추게 된다.

ESS 화재 안정성 검증센터는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과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공동 운영한다.

김양호 삼척시장은 "국내 중·대형 이차전지 시험·인증시장 규모는 100억원이고, 앞으로 이차전지 강제 인증 등 관련 법 및 표준 제정에 따라 시장규모가 더 커질 전망이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대기업은 물론 선진국의 우수 연구진과 신재생에너지 분야 전문가들이 삼척으로 모여들 것"이라며 "삼척은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에너지·방재 분야 특화 도시로 거듭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by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