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북도, 베트남 우호도시 주민 27명 계절근로자로 채용

송고시간2021-10-27 11:30

댓글

까마우성 주민 27명 내년 3월까지 고창 농촌 현장 투입

베트남 까마우성 계절근로자 입국 환영 행사
베트남 까마우성 계절근로자 입국 환영 행사

[전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전북도는 해외 우호 지역인 베트남 까마우성 주민 27명(남 9명·여 18명)을 계절근로자로 채용, 농촌 현장에 투입한다고 27일 밝혔다.

전북도와 까마우성은 2019년 우호 관계를 맺었다.

이번에 채용된 근로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해 베트남 현지에서 진단검사를 마친 뒤 입국했고 고창군 격리시설에서 14일간 자가격리를 했다.

이들은 내년 3월까지 고창군 9개 농가에서 일한다.

해외 교류지역 주민들이 계절근로자로 들어온 첫 사례라고 도는 설명했다.

도는 무주와 임실, 부안 등 계절근로 수요가 있는 농촌을 중심으로 우호 지역 주민들의 계절근로자 채용을 확대하는 데 행정력을 모을 방침이다.

한민희 도 대외협력국장은 "국제교류를 통한 계절근로자 도입은 농촌 인력난 해소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민들에게 도움이 되는 협력 사업을 지속해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sollens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