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기도, 남양주·안산·안성 행복마을관리소 최우수 선정

송고시간2021-10-27 17:06

댓글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경기도는 도내에서 운영 중인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인 '행복마을관리소' 84개소 중에서 남양주·안산·안성 지역에 있는 3개소를 올해 최우수 행복마을관리소로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행복마을관리소 사례발표
행복마을관리소 사례발표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기도는 이날 수원시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사례 발표회에서 남양주시 진접읍, 안산시 일동, 안성시 대덕면 행복마을관리소를 2021년 최우수 행복마을관리소로 선정했다.

행복마을관리소는 구도심 지역의 빈집이나 유휴공간에 설치해 택배 보관, 공구 대여, 환경 개선 등 주민들의 생활 불편 사항을 처리해주는 일종의 통합형 동네 지원 시설이다.

남양주시 진접읍 행복마을관리소는 홀몸 어르신 63명의 말벗이 돼주는가 하면 스마트 기기 사용과 백신 접종 등 불편 사항 처리를 돕는 사업을 하고 있다.

안산시 일동 행복마을관리소는 주민들이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상자에 넣으면 필요한 사람이 가져가 재활용할 수 있는 공유 상자를 운영하고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LED 조명 교체, 공유 부엌을 통한 반찬 지원 사업도 운영하고 있다.

안성시 대덕면 행복마을관리소는 몸이 불편한 1인 가구 취약계층을 지역 복지기관에 연계해 이들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외국인 거주민 상담센터 운영, 고려인 한글 교실 등 지역 특색 사업도 펼치고 있다.

도는 용인시 유림동, 성남시 태평4동, 부천시 심곡동, 광명시 광명7동, 하남시 덕풍3동 등 5개소를 우수 행복마을관리소로 선정했다.

yo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