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아레즈 5이닝 무실점' LG, 한화 대파…막판까지 선두 추격

송고시간2021-10-27 21:33

댓글
LG 수아레즈
LG 수아레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LG 트윈스가 최하위 한화 이글스를 완파하고 막판까지 선두 도약을 노린다.

LG는 27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와 방문경기에서 타선의 집중력을 앞세워 9-1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3위 LG는 이날 패한 1위 삼성 라이온즈를 1.5게임 차로 추격했다.

앤드루 수아레즈와 닉 킹험의 선발 대결에서 LG 타선의 응집력이 돋보였다.

LG는 1회초 중전안타를 친 홍창기가 후속 땅볼과 김현수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2사 후에는 오지환이 볼넷을 고른 뒤 김민성의 2루타와 문보경의 좌전 안타가 이어져 3-0으로 앞섰다.

4회에는 한화 내야진이 실책 2개를 저지르는 사이 3안타와 볼넷 1개로 4득점, 7-0으로 크게 앞섰다.

8회에는 유강남의 솔로홈런과 밀어내기 몸 맞는 공으로 2점을 보태 쐐기를 박았다.

이날 4안타에 그친 한화는 9회말 조한민의 2루타로 1점을 뽑아 영패를 면했다.

LG 선발 수아레즈는 5회까지 삼진 9개를 뽑으며 3안타 무실점으로 막아 시즌 10승(2패)째를 수확했다.

반면 한화 킹험은 5이닝 동안 7안타와 볼넷 3개로 7실점(4자책) 해 패전의 멍에를 안았다.

shoeles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