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시, 내년 TBS 출연금 100억 이상 삭감 검토

송고시간2021-10-28 09:46

댓글
서울시, 내년 TBS 출연금 100억 이상 삭감 검토 (CG)
서울시, 내년 TBS 출연금 100억 이상 삭감 검토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가 내년 TBS(교통방송) 출연금을 100억원 이상 삭감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28일 서울시에 따르면 내년도 예산 편성 과정에서 TBS 출연금을 전년 대비 100억원 이상 삭감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지난해 서울시가 TBS에 준 출연금은 375억원이다. 이는 지난해 TBS 전체 예산(515억원)의 72.8%에 달한다.

서울시는 이 비율을 내년에는 50%까지 줄인다는 방침을 세우고 출연금 삭감을 검토 중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확정된 사안은 아니지만, 삭감을 검토하고 있다"며 "줄어든 부분은 TBS가 수익사업을 통해 별도로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답변하는 오세훈 시장
답변하는 오세훈 시장

(서울=연합뉴스) 전수영 기자 = 오세훈 서울시장이 지난 19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서울시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1.10.19 [국회사진기자단]

1990년 서울시 산하 교통방송본부로 출발한 TBS는 지난해 2월 별도 재단인 '서울시 미디어재단 TBS'를 만들어 서울시에서 독립했다. 하지만 수입의 70% 이상을 서울시 출연금에 의지해 재정적으로는 완전히 독립하지 못한 상태다.

2016년 9월부터 시작한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지난해 서울 수도권 라디오 청취율 조사에서 1위를 차지할 정도로 높은 청취율을 기록하고 있지만, 정치적 편향성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지난 19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서울시 국정감사에서 '김어준의 뉴스공장' 논란과 관련해 "여러 가지 구상을 가다듬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김어준의 뉴스공장' 진행자 김어준씨
'김어준의 뉴스공장' 진행자 김어준씨

[자료사진]

okk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