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진욱 공수처장 "어려움 극복해 새길로…곧 합당한 평가 확신"

송고시간2021-10-28 15:45

댓글

'고발사주 부실수사' 논란 속 신임 검사 8명 임명식…"인력난 해소 큰 도움"

'방어권 침해' 논란 의식한 듯 "절차적 권리 보장 유념해 업무 처리"

인사말 하는 공수처장
인사말 하는 공수처장

(과천=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28일 오후 정부과천청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에서 열린 하반기 공수처검사 임명장 수여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10.28 srbaek@yna.co.kr

(과천=연합뉴스) 이대희 최재서 기자 =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은 28일 "대내외적인 어려움을 극복하고 새로운 길을 개척해 나간다면 머지않은 장래에 합당한 평가를 받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 처장은 이날 오후 정부과천청사 공수처 건물에서 신임 검사 8명에 대한 임명식을 열고 "공수처가 걸어가는 길은 '아무도 가지 않은 길'"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 같은 김 처장의 발언은 최근 '고발 사주' 의혹 수사를 둘러싸고 부실 논란이 일자 내부 기강 다잡기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김 처장은 "공수처는 국민적 의혹이 제기된 사건을 수사 중"이라며 "그동안 인력난으로 수사에 어려움을 겪어온 만큼 오늘 임명이 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그는 공수처의 수사 역량을 놓고 의구심이 제기되는 상황을 의식한 듯 "검사의 역량은 기본 자질도 중요하지만 상당한 시간, 노력과 함께 배양되는 것"이라며 "우리가 하는 수사는 과거 검찰 특수부에서 담당하던 것이라 역량은 물론 남다른 정의감과 난관을 돌파하는 의지와 추진력 등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정치적 중립성 논란과 관련한 언급도 했다.

인사말 하는 공수처장
인사말 하는 공수처장

(과천=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28일 오후 정부과천청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에서 열린 하반기 공수처검사 임명장 수여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10.28 srbaek@yna.co.kr

김 처장은 "그동안 수사를 진행하며 입건과 압수수색을 비롯한 수사, 결론의 도출 등에 있어 어떠한 정치세력의 지시나 간섭 없이 독자적·독립적으로 진행했다"며 "공수처는 앞으로도 중립성과 독립성, 객관성을 더욱 철저히 유지하며 수사할 것"이라고 간접적으로 반박했다.

손준성 검사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과정에서 불거진 '방어권 침해' 논란에 대해서도 우회적으로 입장을 표명했다.

김 처장은 "수사에 있어 실체적 진실 발견이 지상 목표가 된다는 점은 누구나 인정하겠지만 그에 못지않게 중요한 것은 피의자의 방어권을 비롯한 절차적 권리의 보장"이라며 "인권 친화적 수사기관을 표방하는 공수처 역시 이런 점을 유념해 업무를 처리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전날 오후 ▲ 권도형(변호사시험 1회) ▲ 김성진(사법연수원 43기) ▲ 김승현(연수원 42기) ▲ 송영선(변시 1회) ▲ 윤준식(변시 2회) ▲ 이대환(연수원 34기) ▲ 차정현(연수원 36기) ▲ 최문정(변시 3회) 검사 등 총 8명에 대한 임명안을 재가했다.

2vs2@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