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북도, 위드코로나 일상회복 추진단·재택치료 TF 구성

송고시간2021-10-28 16:08

댓글

확진자 증가 대비 감염병 전담 병상 확대

식당·카페 운영시간 제한 해제 (PG)
식당·카페 운영시간 제한 해제 (PG)

[연합뉴스 DB]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는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을 위한 방역 관리 등 전담 조직을 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민간위원을 포함한 '일상회복·변화선도 추진단'과 '재택치료 관리 태스크포스(TF)'를 중심으로 위드 코로나 초기에 발생할 수 있는 확진자 증가에 대비한 방역과 사회안전망 구축, 민생경제 회복에 대응한다.

추진단은 방역과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한 일상회복반, 사회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변화선도반, 총괄지원반으로 구성됐으며 방역, 의료, 안전, 경제·민생, 문화관광 분야별 정책을 수립해 시행한다.

도내 23개 시·군도 일상회복 추진단을 만들었다.

도는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행되면 지역에서 하루 200여 명의 확진자가 발생할 것으로 보고 환자 관리체계를 전환할 예정이다.

70세 이하 무증상·경증 확진자를 중심으로 재택치료를 단계적으로 확대한다.

재택치료자를 24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감염병 전담병원 등을 협력 의료기관으로 지정하고 관계 기관과 협력해 응급환자와 비상 상황 발생에 대비한다.

재택치료는 인구 20만 이상인 포항, 경주, 구미, 경산을 1단계로 시작하고 더 안정된 시스템을 마련해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고령층, 기저질환자 등 입원 치료가 필요한 확진자도 늘어날 것으로 보고 감염병 전담병원 병상을 현재 500개에서 최대 917개까지 늘릴 예정이다.

민간의료기관 7곳에 감염병 전담 예비병상 204개도 추가로 확보한다.

김진현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단계적 일상회복의 안착을 위해서는 안전한 재택치료 시행과 충분한 병상 확보가 중요하다"며 "철저한 사전준비와 모니터링으로 문제점을 개선해 도민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aru@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