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13회 화학산업의 날…산업부, 업계 CEO와 미래 성장방안 논의

송고시간2021-10-29 11:00

댓글
'산업통상자원부·석유화학업계 간담회'
'산업통상자원부·석유화학업계 간담회'

(서울=연합뉴스)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오른쪽)이 29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에메랄드룸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석유화학업계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0.29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제13회 '화학산업의 날'을 맞아 정부와 석유화학업계 관계자들이 모여 2030 국가온실가스 감축 목표(NDC) 상향 조치의 이행을 위한 세부 방안을 논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한국석유화학협회와 함께 29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업계 종사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열어 NDC 상향 등 업계 현안을 공유하고 화학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 방안을 모색했다.

간담회에는 박진규 산업부 차관과 문동준 한국석유화학협회장 외에 롯데케미칼[011170], GS칼텍스, 한화솔루션[009830], LG화학[051910], SK지오센트릭 대표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NDC 상향과 관련, 탄소중립이 매우 도전적인 과제지만 반드시 가야 할 길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기업의 대응 노력 점검과 함께 필요한 정부 지원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아울러 글로벌 설비 경쟁 심화, 유가 상승 등 변화하는 환경에 대응해 화학산업이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고 세계시장을 선점할 방안을 검토했다.

발언하는 박진규 1차관
발언하는 박진규 1차관

(서울=연합뉴스)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왼쪽)이 29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에메랄드룸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석유화학업계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0.29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박 차관은 이 자리에서 "탄소중립, 글로벌 공급과잉 우려, 유가 상승 등 새로운 도전에 직면한 우리 화학 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저탄소·고부가가치 산업으로 빠르게 전환해 나가야 한다"며 "정부도 정책적·재정적으로 기업의 탄소중립 전환을 뒷받침하고 고부가 산업구조로의 전환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 이후 화학산업 발전 유공자에 대한 포상도 이뤄졌다.

김택중 OCI 사장은 카본블랙과 폴리실리콘 등 기초 화학소재 국산화 및 공급 안정화 등을 이룬 공을 인정받아 은탑 훈장을 받았으며, 섬유용 합성염료 전문 제조사인 오영의 정진욱 대표이사는 세계 최초 고농색 염료 개발 등 기술 발전을 통해 수출 확대에 기여한 공으로 동탑 훈장을 받았다.

이 외에 김양국 아이컴포넌트 대표이사가 산업 포장, 정철수 일신화학공업 대표이사와 주오심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책임연구원이 대통령 표창을 각각 받았다.

luc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