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가을빛 내려앉은 조선왕릉…억새 능침 오르고 사진전 볼까

송고시간2021-10-31 11:12

댓글

구리 건원릉·화성 융건릉·김포 장릉서 문화 행사

억새 덮인 건원릉
억새 덮인 건원릉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알록달록한 가을빛으로 물들어 가는 조선왕릉 곳곳에서 다음 달 중순까지 다양한 문화 행사가 열린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구리 동구릉 내 건원릉 능침을 개방하고, 화성 융릉과 건릉·김포 장릉에서 사진전을 개최한다고 31일 밝혔다.

태조 이성계가 묻힌 건원릉은 조선왕릉 중 유일하게 봉분에서 억새가 자란다. 억새는 태조 유언에 따라 그의 고향인 함흥에서 가져와 심었다고 전한다.

가을날 은빛 억새로 반짝이는 건원릉 능침에 오르는 행사는 다음 달 2일부터 20일까지 하루 두 차례씩 진행된다.

회당 정원은 20명이며, 참가 신청은 조선왕릉 누리집(royaltombs.cha.go.kr)에서 할 수 있다.

사도세자와 그의 아들 정조 무덤인 화성 융릉과 건릉에서는 내달 12일까지 사계절 풍경을 담은 사진을 전시한다.

인조 부친인 추존왕 원종과 부인 인헌왕후가 잠든 김포 장릉에서는 다음 달 6일부터 14일까지 원앙 사진 30여 점을 공개한다.

화성 융릉과 건릉 상수리나무 숲길
화성 융릉과 건릉 상수리나무 숲길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sh5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