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SK네트웍스 3분기 영업이익 472억원…6.9% 증가(종합)

송고시간2021-11-08 10:36

댓글
SK네트웍스
SK네트웍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SK네트웍스[001740]는 연결 기준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472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6.9%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8일 공시했다.

매출은 2조8천159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0% 증가했다. 순이익은 184억원으로 117.4% 늘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 속에 모빌리티와 홈케어 분야에서 성과 창출이 이어지며 전반적으로 실적이 개선됐다.

부문별로 보면 SK렌터카[068400]는 제주도 중심의 단기 렌터카 사업 호황과 중고차 시황 강세로 수익성이 증가했다.

SK매직은 '스탠드형 직수 얼음 정수기', '트리플케어 식기세척기 와이드' 등 신제품을 연달아 선보이며 216만 렌털 계정을 확보했다. 광고비 절감 효과도 실적 개선에 기여했다.

정보통신 분야는 반도체 이슈로 인한 공급 차질로 단말기 판매량이 감소했지만 사업 다각화를 통한 수익 개선 노력을 기울여 영업이익이 지난 2분기 이후 반등하는 추세다.

글로벌 부문은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매출이 증가했다.

호텔 사업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의 영향이 있었지만 고정비 절감 등을 통한 적자 폭 축소 노력이 지속됐다.

SK네트웍스는 앞으로 보유사업과 자회사의 지속 성장을 위한 투자 및 운영성과 제고에 더욱 힘을 쏟을 계획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SK렌터카의 온라인 채널 강화와 전기차 렌털 상품 마케팅, SK매직의 '그린 컬렉션' 출시와 유통 채널 확대 등을 통해 4분기에도 고객 중심의 경영 성과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luc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