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내주 베트남서 요소 200t 도입…"하루치 남짓 물량"(종합)

송고시간2021-11-08 17:50

댓글

요소 200t으로 요소수 65만ℓ 제조 가능…평소 하루 판매량 정도

"베트남 등과 1만t 수입 협의 중"…성사시 약 두달 분량 확보 가능

호주 수입 요소수는 2만→2만7천ℓ…수입 관세율 0%로 인하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

(서울=연합뉴스)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이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합동 대응회의'를 열고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1.11.8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연합뉴스) 박용주 김다혜 기자 = 정부가 내주 중 베트남으로부터 차량용 요소 200t을 도입한다.

이는 요소수 65만ℓ(600여t)를 만들 수 있는 물량으로 작년 판매량 기준으로 하루치 남짓한 양이다.

정부는 베트남 등으로부터 약 1만t의 요소를 수입하는 방안을 추가로 협의 중인데, 성사되면 약 두 달 분량의 요소수가 확보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합동 대응 회의'를 열고 "베트남으로부터 내주 중 차량용 요소 200t을 도입하는 것을 확정했고 베트남으로부터의 추가 도입과 여타 다양한 국가를 대상으로 약 1만t 정도의 물량을 수입하는 것을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어제 발표된 호주로부터의 요소수 수입 물량도 당초 2만ℓ에서 7천ℓ 추가해 2만7천ℓ를 수입한다"고 덧붙였다.

화물차량 운행 등에 필요한 액상 물질인 요소수는 최근 중국이 요소수 원료인 요소에 대한 수출 전 검사를 의무화, 사실상 수출 제한에 나서면서 국내에서 품귀 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정부는 전날 제2차 대외경제안보전략회의를 열고 이번 주 중 호주로부터 요소수 2만ℓ를 수입하는 등 외교 역량을 총동원해 해외물량을 확보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하루 만에 호주로부터 수입하는 요소수 물량을 7천ℓ 늘리고, 베트남으로부터 차량용 요소 200t을 확보했다고 밝힌 것이다.

[그래픽] SCR 부착 화물차 요소수 소모량
[그래픽] SCR 부착 화물차 요소수 소모량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질소산화물 환원촉매장치(SCR)를 부착한 화물차의 경우, 보통 300∼400㎞를 주행할 때마다 10ℓ의 요소수를 주입한다.

화물트럭 1대가 하루 동안 서울과 부산을 오간다고 치면 대략 20ℓ의 요소수가 필요하다는 계산이 나온다.

호주로부터 들여올 요소수 2만7천ℓ는 화물트럭 1천350대가 하루 쓸 물량에 지나지 않는 셈이다.

국내 SCR 부착 화물차가 54만5천대, 승합차가 27만9천대, 승용차가 133만3천대에 이르는 것을 고려하면 턱없이 부족하다.

내주 베트남으로부터 들여올 요소 200t은 이보다는 양이 많지만 여전히 급한 불을 끄기에는 역부족이다.

요소수의 요소 함량은 31.8∼33.2%로 정해져 있다. 요소 200t으로는 대략 65만ℓ의 요소수를 만들 수 있다는 게 정부의 설명이다.

정부 관계자는 "승용차 6만5천대가 1년 동안 쓸 수 있는 물량"이라고 말했다.

이호근 대덕대 자동차학과 교수는 "연간 요소수 판매량(2억477만ℓ)과 하루 판매량(56만ℓ)에 비춰보면 하루 정도 쓸 수 있는 물량"이라고 말했다.

다만 정부가 베트남 등 다른 나라와 협의 중인 약 1만t의 요소 수입이 확정되면 연말까지 대략 58일간 사용할 요소수가 확보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환경부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차량용 요소 수입량은 8만t이었다. 단순 계산하면 11∼12월 2개월간 1만3천300t의 수입이 필요하다.

요소ㆍ요소수 매점매석을 금지 (CG)
요소ㆍ요소수 매점매석을 금지 (CG)

[연합뉴스TV 제공]

정부는 이와 별도로 요소 수입 가격 급등 부담을 줄이는 차원에서 현재 5∼6.5%인 관세율은 0%로 내린다.

요소ㆍ요소수 매점매석을 금지하는 고시를 이날부터 시행하는 한편 환경부를 중심으로 산업통상자원부, 공정거래위원회, 국세청, 관세청 등으로 구성된 단속반 31개 조가 전국적으로 합동 단속을 시작한다.

요소수 생산·판매업자에게 생산, 공급, 출고 명령과 판매 방식도 지정할 수 있는 긴급수급조정조치도 이번 주 중 제정·시행을 추진한다.

정부는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매일 점검 회의를 열고 요소 및 요소수 수급 동향을 모니터링하기로 했다.

이억원 차관은 이날 회의에서 "요소수 수급 안정을 위해 가용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총력 대응해달라"고 각 부처에 당부했다.

momen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