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V4 플러스 경제통상 포럼' 개최…정상회담 후속조치 논의

송고시간2021-11-10 11:00

댓글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통상자원부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유럽연합(EU) 내 한국의 최대 수출시장인 V4 및 인접 국가와의 경제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전문가 포럼이 10일 개최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날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정대진 산업부 통상차관보 주재로 산학연 전문가가 참여하는 '제3차 한-V4 플러스 경제통상 포럼'을 개최했다.

V4는 1991년 헝가리 비셰그라드에서 결성된 폴란드·체코·헝가리·슬로바키아 등 중유럽 4개국 협의체이며 V4 플러스는 4개국에 인접 국가까지 포함한다.

한국은 V4 국가들과 잇달아 수교를 맺었으며, 우리 기업의 현지 진출도 활발해 지난해 기준 한국의 대 V4 수출액은 135억달러로 EU 내 가장 큰 규모다.

산업부는 V4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기업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10월 V4 관련 산학연 전문가가 참여하는 '한-V4 플러스 경제통상 포럼'을 발족했다.

이번 포럼은 최근 문재인 대통령의 헝가리 국빈 방문 및 한-V4 정상회담 개최로 형성된 한국과 V4 간 경제협력 모멘텀을 활용하고 후속조치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 통상차관보는 이날 포럼에서 "우리 기업에 V4 지역은 투자가치가 높은 '제2의 아세안'과 같다"며 "최근 유럽 순방 중 우리 정의 헝가리 국빈 방문과 한-V4 정상회담이 양측 간 경제협력과 공동번영의 촉매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luc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