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포스코, '찾아가는 안전버스' 운영…용역사 직원 안전교육

송고시간2021-11-11 12:42

댓글
포스코, 용역사 대상 '찾아가는 안전버스' 운영
포스코, 용역사 대상 '찾아가는 안전버스' 운영

(서울=연합뉴스) 포스코가 용역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안전교육 및 보건 활동을 지원하는 '찾아가는 안전버스'를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사진은 찾아가는 안전버스 외부 모습. 2021.11.11 [포스코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포스코[005490]는 용역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안전교육과 보건활동을 지원하는 '찾아가는 안전버스'를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용역사가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맞춰 특수 제작된 버스를 활용해 찾아가는 안전교육을 하는 것이다.

포스코는 협력사와 하도급사를 대상으로 관련 법령에 따라 안전교육을 지원하고 있으나 용역사의 경우 인력 변동이 많고 비정기적 단기 작업 위주인 탓에 지원에 한계가 있었다.

포스코는 국내 제조업 사업장 중 처음으로 작업자들의 안전교육을 위한 전용 버스를 제작해 지난 1일부터 포항·광양 제철소에서 본격적인 운행을 시작했다.

오염물질 배출이 적어 친환경적인 압축천연가스(CNG) 대형버스 2대를 구매해 현장 직원들이 편안하게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공간으로 개조했다.

시청각 교육이 가능하도록 안전버스 외부에 대형 LED를, 내부에 TV 2대를 각각 설치했으며 체험용 실습 교육을 위한 최신형 가상현실(VR) 장비와 자동심장충격기, 심폐소생 더미 등도 구비했다.

직원들은 동승한 간호사로부터 혈압 체크 등 간단한 의료 상담을 받거나 상비 구급약을 지급받을 수 있고 별도 휴게 공간에서 휴식도 취할 수 있다.

안전교육 참여를 원하는 용역사는 희망하는 장소와 시간을 정해 사전에 신청하면 된다. 교육은 하루 최대 4차수까지 진행된다.

br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