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산서 척추 다치거나 귀 잘린 길고양이 발견…경찰 수사

송고시간2021-11-15 15:36

댓글
부산경찰청 전경
부산경찰청 전경

[부산경찰청 제공]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부산 영도구에서 학대로 추정되는 상처를 입은 길고양이가 잇따라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15일 부산 영도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일 영도구 청학동 한 주택가 부근에서 길고양이가 척추·꼬리뼈를 다친 상태로 발견됐다.

앞서 지난달 29일에는 신선동 한 마트 근처에서 다른 길고양이가 우측 귀가 잘리고 옆구리에는 상처를 입은 채로 발견됐다.

고발을 접수한 경찰은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를 확보해 분석하고 있다.

상처를 입은 고양이 2마리는 현재 동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현행 동물보호법상 동물을 죽이거나 학대하면 최대 3년의 징역 혹은 3천만원 이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read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