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층간소음 갈등' 이웃 일가족에 칼부림…4명 중경상(종합)

송고시간2021-11-15 22:49

댓글
경찰 출동
경찰 출동

[연합뉴스TV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윤태현 기자 = 층간소음으로 갈등을 빚은 이웃 일가족에게 흉기를 휘두른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논현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40대 A씨를 체포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4시 50분께 인천시 남동구 한 빌라에서 50대 B씨 부부와 20대 자녀 등 일가족 3명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 가족은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이들 중 B씨 아내가 목 부위를 흉기에 찔려 중상을 입은 상태이며, B씨와 자녀는 경상을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

B씨 가족은 A씨 자택 아래층에 사는 이웃으로 조사됐다.

A씨는 범행 과정에서 손과 머리에 경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았다.

그는 앞서 이날 낮 12시 50분께 B씨 가족 자택에 찾아가 소란을 피우다가 B씨의 층간소음 관련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이어 경범죄처벌법상 불안감 조성 혐의로 경찰서에 출석하라는 통보를 받고서 귀가했다.

그러나 4시간여 뒤 재차 B씨 자택에 찾아가 소란을 피우고 범행하다가 B씨 가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은 A씨가 B씨 가족과 층간소음으로 갈등을 빚다가 범행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치료를 마치고 현재 경찰서에서 조사받고 있다"며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goodluc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