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NASA, 위성 요격한 러시아에 "당신네 우주인도 위험" 분노

송고시간2021-11-16 09:39

댓글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러시아가 예고없이 미사일로 우주에 있는 자국의 위성을 격추하자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강하게 반발하며 경고했다.

NASA의 빌 넬슨 국장은 15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서 "이날 러시아가 미사일로 자국의 위성을 요격하는 시험으로 파편이 생겨 국제우주정거장(ISS)에 체류 중인 우주인들이 비상 안전 조치를 해야 했다"라고 밝혔다.

국제우주정거장(ISS)
국제우주정거장(ISS)

[AFP/NAS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넬슨 국장은 "러시아의 무책임한 행동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라며 "인류가 우주에 진출한 이후 러시아가 미국인과 ISS에 있는 다른 나라 우주인, 심지어 자국의 우주인까지 위험에 처하게 한다는 것은 생각도 못 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러시아의 행동은 무모하고 위험했다"라며 "중국의 우주정거장과 우주인까지도 위험하게 했다"라고 덧붙였다.

[그래픽] 러시아 자국 위성 미사일 요격 시험
[그래픽] 러시아 자국 위성 미사일 요격 시험

그러면서 "모든 국가는 미사일 요격 시험 등으로 인한 파편 발생을 막고 안전한 우주환경을 조성할 책임이 있다"라고 강조했다.

러시아는 이날 우주에 있는 자국 위성을 미사일로 파괴하는 요격 미사일 시험 발사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정확한 발사 시간과 격추 대상 위성 등 자세한 정보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NASA는 러시아의 위성 요격 시험으로 발생한 파편의 움직임을 정밀 감시하고 있다.

위성 파편이 발생한 이후 ISS의 우주인들은 ISS를 구성하는 '콜럼버스', '키보', '영구 다목적 모듈' 등 여러 모듈로 연결되는 출입구를 모두 닫는 등 안전 조치에 들어갔다. 미국과 러시아 영역을 구분하는 통로만 열려 있을 뿐이다.

ISS는 지구를 공전하며 위성 파편이 모여 있는 구름대 인근을 1시간 30분마다 지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banan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