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윤석열 "저도 사시 9수…그 기분 안다" 수험생 격려메시지

송고시간2021-11-17 09:59

댓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17일 "저도 사법시험을 9수 한 사람이라 어느 정도 그 기분을 안다"며 전국 수험생들에게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윤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이제 모든 부담감과 긴장은 훌훌 떨치고 스스로를 믿자. 그동안 준비한 실력을 유감없이 보여주자"며 이같이 밝혔다.

윤 후보는 "특히 올해는 코로나 백신까지 맞아가며 공부하느라 어느 때보다 더 힘들었을 것"이라며 "지금 이 순간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고 있을 모든 수험생과 함께 마음 졸이셨을 학부모님과 선생님도 참으로 고생 많으셨다"고 했다.

그러면서 "공부를 하다 보면 어떤 말로도 위로가 되지 않는 외롭고 고독한 순간이 찾아올 때가 있다"며 "하지만 오늘이 지나면 내일이 오고 어김없이 새로운 날이 온다. 여러분은 인생의 히어로"라고 강조했다.

이어 "수많은 고통을 이겨내고 지금 이 자리에 온 것만으로도 이미 여러분은 새로운 시대의 주인공"이라며 "잘 해왔고, 잘하고 있고, 잘할 거다. 여러분의 빛나는 미래를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wis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