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음주 차량에 새벽 행군하던 전방부대 장병 5명 '날벼락'(종합)

송고시간2021-11-18 15:57

댓글

중경상 입고 치료 중…생명에는 지장 없어

군 부상자 발생 (PG)
군 부상자 발생 (PG)

[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양구=연합뉴스) 이재현 박영서 기자 = 최전방 부대에서 복귀 행군 중이던 군 장병 5명이 음주 운전 화물차에 치여 중경상을 입었다.

18일 오전 3시께 강원 양구군 동면 월운리 백두유격장 인근에서 40대 A씨가 몰던 1t 화물차가 부대 행군 중이던 군 장병 5명을 치었다.

이 사고로 하사 1명이 크게 다치고 초급장교·부사관·병사 등 군 장병 4명이 상처를 입어 국군춘천병원과 민간 병원에 나뉘어 치료 중이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사고를 낸 뒤 현장을 그대로 지나쳤다가 되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군으로부터 A씨의 신병을 넘겨받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은 A씨가 면허 정지 수치(혈중알코올농도 0.03% 이상∼0.08% 미만)에 해당하는 음주 운전을 하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jl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