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원광전력,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활용 태양광 가로등 개발

송고시간2021-11-18 09:44

댓글

시범구매 지원사업 선정…환경표지인증·벤처창업혁신 상품 등록

EV 태양광 가로등
EV 태양광 가로등

[원광전력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해남=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인 원광전력㈜은 전기차(EV) 사용 후 배터리를 활용한 태양광 가로등을 자체 개발해 조달청에 벤처창업혁신 상품으로 등록했다.

18일 해남군 등에 따르면 원광전력은 최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자원순환성 향상, 환경오염감소 성과를 인증받아 환경표지 인증을 취득한 데 이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시행하는 기술개발제품 시범 구매사업에 선정됐다.

원광전력 태양광 가로등은 전기차 사용 후 배터리를 선별해 재제조된 리튬 전지가 적용됐다.

기존 태양광 가로등의 고질적 문제인 배터리 효율성을 높이고 배터리 상태 모니터링이 가능한 무선 통신 기능을 추가했다.

배터리 이력관리, 수명 예측, 가로등 고장 점검이 가능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시범구매 제도란 공공기관의 감사부담을 줄여 적극적인 구매검토와 활용이 가능하며, 중소기업은 우수성과 혁신성이 인정되는 제품을 공공조달 시장을 통해 납품 기회를 얻는 제도이다.

원광전력 전연수 대표는 "전기차 사용 후 배터리 시장 진출과 더불어 향후 증가할 폐배터리의 친환경적 재활용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chog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