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靑, '성추행 피해' 이예람 중사 부친 대통령 면담요구서 접수

송고시간2021-11-19 17:26

댓글

청와대 앞 1인 시위 이 중사 부친 "대통령이 억울함 밝혀야"

대통령 면담 요청하는 고 이예람 중사 아버지
대통령 면담 요청하는 고 이예람 중사 아버지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18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고(故) 이예람 중사의 아버지가 문재인 대통령과 면담을 요청하는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2021.11.18 scape@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청와대는 19일 성추행 2차 피해를 호소하다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고(故) 이예람 공군 중사의 아버지로부터 문재인 대통령과의 면담 요청서를 접수했다.

이 중사의 부친은 전날 오전부터 청와대 앞에서 문 대통령과의 면담을 요구하며 무기한 1인 시위를 시작했다.

이 중사의 부친은 시위를 시작하며 "저희가 애걸복걸하고 공론화하고 국민청원을 하니 그제야 국방부에서 나서서 새로운 수사를 시작했다"며 "그마저도 모두가 불기소 처분되는 말도 안 되는 결과가 나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대통령이 장례식장에 오셔서 엄정하게 수사해 명예를 되찾아주겠다고 하신 말씀을 기억한다"며 "대통령께서 강력하게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이 중사의 억울한 죽음을 해결해주시겠다고 했다. 왜 이렇게 됐는지 밝혀달라"고 말했다.

이에 청와대 사회통합비서관실은 시위 장소로 행정관을 보내 요구서를 전달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문 대통령이 21일 '국민과의 대화'를 앞둔 만큼 이 중사의 부친과 문 대통령의 면담은 그 이후에 검토될 것으로 보인다.

hysu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