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스우파' 제트썬, 갑질 의혹 해명…"강압적으로 대한 적 없다"

송고시간2021-11-20 18:08

댓글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 출연자 제트썬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 출연자 제트썬

[제트썬 인스타그램 게시물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엠넷 댄스 경연 프로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 출연자 제트썬이 과거 제자에게 갑질을 했다는 논란이 일자 "사실이 아닌 부분을 바로잡고 싶다"며 해명에 나섰다.

지난 1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댄스 크루 코카앤버터 소속 댄서 제트썬이 지난 2018년 당시 자메이카에서 함께 생활하던 제자를 이유 없이 혼내고 빨래와 마사지를 시키는 등 강압적인 언행을 일삼았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제트썬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상대방의) 입장을 헤아리지 못하고 선생님으로서 부족한 모습을 보여준 부분에 대해 미안하다"고 사과하면서도 "강압적으로 대하거나 욕을 하거나 이유 없이 혼내지 않았다"고 입장을 밝혔다.

그는 상호 합의를 통해 할 일을 분담하면서 상대방이 빨래 등 집안일을 맡기로 정했으며, 매일 제자에게 전신 마사지를 시키고 화장실 청소를 미뤘다는 주장 등에 대해서도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한편 제트썬은 오는 20일부터 서울·부산·광주·대구·창원·인천 등 6개 지역에서 열리는 콘서트 '스우파 온 더 스테이지'를 앞두고 있으며, 연말에는 엠넷의 고등학생 댄스 경연 프로그램 '스트릿 걸스 파이터' 출연이 예정돼있다.

stop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