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남아공 한글학교 첫 대면 졸업식…교민 족구대회도

송고시간2021-11-20 22:00

댓글
팬데믹 기간 모처럼 열린 남아공 교민 족구대회
팬데믹 기간 모처럼 열린 남아공 교민 족구대회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20일(현지시각) 남아프리카공화국 요하네스버그 교외 미드란드에 있는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 테니스장에서 교민들이 대사관과 한인회 후원으로 족구대회를 열고 있다. 2021.11.20 sungjin@yna.co.kr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남아프리카공화국 요하네스버그 한글학교(교장 황재길)가 20일(현지시간)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기간 처음으로 대면 졸업식을 했다.

이날 또 주남아공 한국대사관과 남아공 한인회가 후원하는 교민 족구대회가 열렸다.

요하네스버그 한글학교는 박철주 주남아공대사, 손춘권 한인회장, 임창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아프리카협의회장 등 외빈을 초청한 가운데 초등 6학년, 중등 3학년 등에게 졸업장을 수여했다. 요하네스버그 한글학교는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 부지에 있다.

요하네스버그 한글학교 졸업식
요하네스버그 한글학교 졸업식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요하네스버그 한글학교 제23회 수료 및 졸업식이 20일(현지시각) 미드란드에 있는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담임목사 정은일) 안에서 열리고 있다. 사진은 국민 의례 장면. 2021.11.20 [요하네스버그 한글학교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sungjin@yna.co.kr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에서는 또 프리토리아 교민과 대사관, 코트라(KOTRA), 선교사들 중심의 아바신학교 등 5개팀이 모여 족구 경기를 했다.

이는 사실상 팬데믹 기간 첫 교민 공식 체육대회 성격으로 열렸다.

남아공은 최근 코로나19 신규 감염자가 300명대를 밑돌고 있고, 한국 방문 시 격리 대상 국가 명단에서도 제외돼 교민들이 반색하고 있다.

sungji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