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SK-도이치텔레콤 합작사, 독자개발 실내 5G 중계기 독일 출시

송고시간2021-11-21 09:24

댓글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SK스퀘어와 SK텔레콤[017670]은 도이치텔레콤과의 기술 합작사인 테크메이커가 설립 11개월 만에 유럽 맞춤형 실내 5G 중계기를 독일에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유럽 최초로 통신사가 독자 개발해 상용화한 실내 5G 중계기다.

테크메이커는 SK텔레콤의 5G 기술과 도이치텔레콤의 사업 경쟁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기술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설립됐으며, 올해 11월 SK텔레콤 분할에 따라 SK스퀘어 자회사로 편입됐다.

이번에 선보인 중계기는 건물 외부 안테나로 주파수 신호를 받아 실내로 전송함으로써 건물 안의 5G 속도와 커버리지를 크게 향상시킨다. 800㎒, 1.8㎓, 2.1㎓ 3개 주파수 대역을 지원하며 독일 금융업계가 요구하는 수준의 보안성을 갖췄다.

도이치텔레콤은 독일 동남부 바이에른주를 시작으로 실내 5G 중계기의 판매를 전국으로 확대해갈 계획이다.

기기 제조와 공급은 국내 중계기 전문기업 쏠리드[050890]가 맡는다. 국내 강소기업의 유럽시장 매출 확대에 따른 동반성장이 기대된다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이헌 SK스퀘어 매니징 디렉터(Managing Director)는 "SK스퀘어-SK텔레콤-도이치텔레콤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테크메이커가 글로벌 기술 선도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하형일 SK텔레콤 코퍼레이트 디벨롭먼트(Corporate Development) 담당은 "SK텔레콤의 혁신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글로벌 진출 사례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jo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