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LP가스 켜고 차박하던 부부 숨져…밀폐 공간서 일산화탄소 중독(종합)

송고시간2021-11-22 14:48

댓글
일산화탄소 가스 중독(PG)
일산화탄소 가스 중독(PG)

[제작 이태호]

(합천=연합뉴스) 한지은 박정헌 기자 = 난방용 LP가스를 켜둔 채 차에서 자던 부부가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진 사실이 알려졌다.

22일 경남 합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전 7시 30분께 합천군 대병면 합천댐 인근에서 A(68·남)씨와 B(61·여)씨가 숨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당시 일행이 오전에 이들을 깨우러 갔다가 기척이 없자 경찰에 신고해 발견됐다.

부부인 이들은 전날 일행 5명과 캠핑을 하고 개인 차량에서 난방용 LP가스를 켜둔 채 자다가 변을 당했다.

지인 관계인 이들은 부부 동반 모임을 위해 이곳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난방용 LP가스가 불완전 연소하며 일산화탄소가 누출돼 부부가 숨진 것으로 보고 있다.

숨진 부부는 당시 차량 내 창문을 모두 닫아 밀폐된 상태에서 난방용 LP가스를 켠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겨울철 캠핑이나 차박 할 때는 폐쇄된 공간에서 일산화탄소 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자주 환기하고, 불을 사용하는 조리를 피하는 등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contactj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