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왜 끼어들어"…앞차 들이받고 뒤쫓아가 운전자 폭행한 50대

송고시간2021-11-24 09:52

댓글

(안양=연합뉴스) 김솔 기자 =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는 주행 중 자신의 차 앞으로 끼어들었다는 이유로 상대 차량을 여러 차례 들이받은 것은 물론 뒤쫓아가 운전자를 폭행까지 한 혐의(특수상해 등)로 A(50대·남)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안양동안경찰서
안양동안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A씨는 전날 오후 6시께 안양시 동안구 경수대로에서 승용차를 몰고 안양 방향으로 달리던 중 앞서 있던 B(20대·여)씨의 승용차 후미를 2∼3차례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추돌 이후에도 B씨가 정차하지 않고 인근 자신의 자택으로 향하자 뒤쫓아가 하차한 B씨를 발로 차는 등 폭행까지 한 것으로 파악됐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B씨의 차량이 앞으로 끼어들어 화가 나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사고 당시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며 "B씨 등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so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