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고교 선택과목 일반-진로-융합 3단계…초6·중3 진로연계 교육

송고시간2021-11-24 10:00

댓글

공통과목 유지…전체 선택과목에 성취평가제·석차등급제와 병행

교육부, 2022 개정 교육과정 총론 주요사항 발표

유은혜 부총리 '고교학점제 등 학생 맞춤형 교육 강화'
유은혜 부총리 '고교학점제 등 학생 맞춤형 교육 강화'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4일 오전 세종시 해밀초등학교에서 '2022 개정 교육과정 총론 주요사항'을 발표하고 있다. 2021.11.24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2022 개정 교육과정에서는 현재 시범 운영 중으로 2025년 전면 시행될 고교학점제의 구현을 위해 고등학교 교과과정이 전반적으로 변화한다.

교육부는 24일 세종시 해밀초등학교에서 국가교육과정 개정추진위원회, 국가교육회의,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와 함께 '2022 개정 교육과정'의 큰 틀과 교과목별 시수 등을 정하는 총론 주요사항을 발표했다.

◇ 고교 학점 이수 중심으로…성취평가제 확대

학생들이 과목을 골라 들을 수 있는 고교학점제 전면 시행을 앞두고 교과과정에서 1학점 수업량이 50분 기준 17회에서 16회로 전환되고 여분의 수업량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자율적으로 운영된다.

총 이수 수업량은 204단위에서 192학점으로 조정된다.

현행 교과 영역이 '교과(군)' 체제로 바뀌며, 교과목이 '공통과목 + 일반·진로선택과목'에서 '공통과목 + 일반·진로·융합선택과목' 체제로 바뀐다.

수험생들이 대학별 고사에 나선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험생들이 대학별 고사에 나선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공통과목은 공통국어, 공통수학, 공통영어, 통합사회, 통합과학, 과학탐구실험, 한국사다.

고교체제 개편 방안에 따라 선택과목 중 특수목적고교의 전문 교과I이 보통 교과로 편입, 융합 선택과목으로 신설돼 일반고 학생들도 진로와 적성에 따라 선택이 가능해진다.

과목별 기본 이수 학점과 증감 범위가 현행 '5±3분의2단위'에서 '4±1학점'으로 조정된다. 필수 이수 학점이 94단위에서 84학점으로 줄어드는 대신, 자율 이수 학점 이수 범위는 86단위에서 90학점으로 확대된다.

다만 필수 이수 학점으로 운영하는 한국사, 체육·예술, 생활·교양 영역은 현행 수준을 유지하며 국어·영어·수학 교과의 총 이수학점이 81학점을 초과하지 않도록 규정한다.

학교 단위에서 과목 개설이 어려운 소인수 과목의 경우, 인근 고교와 함께 개설하는 온·오프라인 공동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성장 중심 평가체제를 위해 과목 출석률과 학업성취율(40% 이상)을 충족하면 해당 과목을 이수하도록 기준을 마련했다.

이러한 성취평가제 적용 범위는 2019년 진로 선택과목 중심에서 2025년 전체 선택과목으로 확대해 2025학년도 입학생부터 공통과목은 성취평가제와 석차 등급제를 병행 운영한다.

미이수가 발생하면 보충 이수 지원을 원칙으로 하며, 대체 이수도 가능하다.

전면등교 시행된 초등학교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면등교 시행된 초등학교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 초6·중3 진로연계 교육…중1 자유학기제 축소

초등학교 교육과정은 창의적 체험활동(창체)과 통합교과에 중복되는 부분을 분리하고 창체 시간을 68시간에서 34시간으로 줄이는 한편, 한글 해독 교육을 위해 국어 교과 시수를 34시간으로 확대한다.

초 1∼2학년의 '즐거운 생활'을 80시간에서 128시간으로 늘리고 '안전한 생활' 시수 중 일부를 떼어와 신체활동을 강화한다.

상급학교로 진학하기 전인 초교 6학년, 중학교 3학년, 고교 3학년 2학기 중 일부 기간을 진로연계학기로 두고, 교과·창체 시간을 활용해 운영한다.

초등학교 1학년 입학 초기는 유치원 누리과정과 연계하고, 중3은 교과 학습과 과목 선택 연습, 희망 진로 구체화 등 고교생활을 준비한다.

중학교 자유학기를 1학년 두 학기 중에 지역·학교 상황에 맞게 운영하도록 한다.

'창의적 체험활동'과의 중복을 최소화하도록 학교스포츠클럽의 의무 편성 시간을 기존 136시간에서 102시간으로 축소한다.

◇ 디지털·AI 소양 함양…공동체 가치 강조

[그래픽] 고등학교 학사 운영 체제 개정안
[그래픽] 고등학교 학사 운영 체제 개정안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인공지능(AI)·소프트웨어(SW) 등 산업기술 혁신에 따른 미래 세대 핵심 역량으로 디지털 기초소양을 함양하고 이에 맞게 교실 수업과 평가방식을 바꾼다.

학교급별 발달 단계에 따라 모든 교과 교육을 통해 디지털 기초 소양을 함양하도록 학교급별 내용 체계를 구성하고 교과별 교육과정에 반영한다.

새 교육과정은 미래 지속가능한 발전, 기후 위기 대응 등에 포함된 '생태전환 교육'과 시민으로서 갖추어야 할 기본 역량 강화와 공동체 가치 함양을 위한 '민주시민교육'을 내세운다.

또한 초·중등학교 교육과정 총론에 특수교육 대상 학생에 대한 학교 교육과정 편성·운영, 평가를 제시한다.

cheror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