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지역화폐 온통대전, 2년 연속 대전시정 뉴스 1위

송고시간2021-11-24 15:04

댓글

(대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대전시는 올해의 시정 뉴스 시민투표에서 '지역화폐 온통대전의 성공적 안착'이 득표율 16.39%로 1위를 차지했다고 24일 밝혔다.

온통대전은 지난해에도 1위에 올랐다.

온통대전, 2년 연속 시민투표 대전시정 뉴스 1위
온통대전, 2년 연속 시민투표 대전시정 뉴스 1위

[대전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올해 누적 발행액 3조원을 돌파한 온통대전이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면서 대전을 대표하는 민생경제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것으로 시는 풀이했다.

올해의 시정 뉴스 2위로는 '대전 중심 광역도로·철도망 재편, 충청권 메가시티 가시화'(9.24%)가 꼽혔다.

3위는 '전국 최초 최첨단 구급교육센터 개청'(8.31%), 4위는 '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8.23%), 5위는 '유성시외버스정류소 이전'(7.90%)이 차지했다.

6∼10위는 '대전의료원 설립 본격 추진'(7.48%), '기상청 및 3개 공공기관 이전 확정'(6.22%), '융·복합 특수영상 콘텐츠 클러스터 본격 추진'(5.02%), '대전형 양육기본수당 도입'(4.92%), '중부권 최초 e-스포츠 경기장 개장'(4.28%)이 이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0대 뉴스 선정은 시민과 함께 올해 성과를 되돌아봄과 동시에 더 나은 미래로 나가려는 의지를 다지는 계기"라며 "대전의 대표 브랜드가 된 온통대전을 비롯해 시민들께서 관심을 가져주신 여러 사업을 앞으로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전시정 10대 뉴스 선정 설문조사는 지난 11∼20일 시 홈페이지에서 1인당 3건을 선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총 1천721명이 참여했다.

cobr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