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문대통령, 29일 특별방역점검회의 주재…방역강화 여부 주목(종합)

송고시간2021-11-26 15:32

댓글

기재·교육·행안 장관 등 참석…방역패스 적용 확대 등 거론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박경준 기자 = 단계적 일상회복과 맞물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히 늘어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청와대에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한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26일 서면브리핑에서 이번 회의에 대해 "4주간의 단계적 일상회복 시행을 평가하고, 치료체계를 비롯해 백신 추가 접종과 방역상황 등을 점검하고 대책을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회의에는 김부겸 국무총리 외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등이 참석한다.

회의 후에는 관계부처 합동 브리핑이 있을 예정이다.

정부는 애초 26일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 후 최근의 코로나19 상황 악화에 대응하기 위한 방역 강화 대책을 내놓을 예정이었다.

그러나 '방역패스'(접종완료·음성확인서) 확대 등 방역 수위를 놓고 업계와 관련 부처들의 의견이 하나로 모이지 않자 발표 일정을 미뤘다.

결국 문 대통령이 29일에 주재하는 회의에서 방침을 결정하기로 해 발표하기로 했으며, 현재로서는 기존보다 다소 강화된 방역 대책이 나올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되고 있다.

다만 식당·주점 등의 영업시간을 다시 제한하기보다는 단계적 일상회복을 유지하되 방역패스의 적용 범위를 넓히는 방안 등이 향후 대책으로 거론되고 있다.

hysup@yna.co.kr

kjpark@yna.co.kr

문대통령, 29일 특별방역점검회의…"방역대책 논의"
문대통령, 29일 특별방역점검회의…"방역대책 논의"

[연합뉴스 자료사진]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