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금천구 기아차 부지에 산업·주거복합시설 건립…심의 통과

송고시간2021-11-28 11:15

댓글
기아자동차 부지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 조감도
기아자동차 부지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 조감도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시는 26일 제10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 수권소위원회를 열어 '금천구심 지구단위계획 결정 변경 및 기아자동차부지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 결정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28일 밝혔다.

금천구 시흥동 996-3 번지 일대인 기아자동차부지 특별계획구역은 1958년부터 자동차 점검을 위한 공장이 자리했으며 현재까지 기아차 시흥서비스센터로 이용되고 있다.

이번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은 '2030 서울플랜', 준공업지역 종합발전계획 등 서울시 도시계획에 따라 산업과 주거, 지원시설을 복합화하는 내용으로 결정됐다.

공동주택용지에 공동주택 299세대(지하 2층∼지상 25층)를 짓고, 산업용지에는 지식산업센터(지하 6층∼지상 12층)와 현대화된 자동차 관련 시설(지하 2층∼지상 6층)을 조성한다.

공공시설용지에는 지역 주민을 위한 도서관과 키움센터가 복합시설(지하 3층, 지상 7층)로 건립된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세부개발계획 결정으로 노후화한 준공업지역 공장 부지가 산업·주거 복합시설로 정비돼 지역 환경 및 도시 경관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금천구 기아자동차 부지 특별계획구역
금천구 기아자동차 부지 특별계획구역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편, 같은 날 심의에서 '북창 지구단위계획 및 소공동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 결정 변경안'도 원안 가결됐다.

당초 한 건축물의 외벽을 원위치에 보존하기로 했다가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있다는 사업시행자의 요청과 문화재 현상변경허가 결과를 반영해 보존 방법을 철거 후 복원으로 변경한 것이다.

min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